본문 바로가기

잘 하는 일, 하고 싶은 일

퍼머컬처 교육과 워크숍

퍼머컬처(permaculture) 호주의 빌 몰리슨이 자신의 고향인 태스매니아 섬을 지속가능하게 발전시키기 위해 전세계를 찾아다니며 수집한 전통적 지혜와 경험을 모아 만든 생태적 계획과 설계 체계이며  운영지침입니다.

 

< 빌 몰리슨 >

 

주식회사 이장은 한국에 퍼머컬처를 소개하고 퍼머컬처디자인스쿨을 개설하였으며 한겨레신문사와 퍼머컬처를 기반으로 생태농장학교, 느린삶학교 등을 운영한 바 있습니다.    

 

협동조합 이장은 전북 완주군 고산면에 협동조합 고산다움의 교육장을 활용하여 체계적인 퍼머컬처 교육을 시작합니다.

 

< 협동조합 이장의 퍼머컬처 교육 >

'잘 하는 일, 하고 싶은 일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지역자산화 사업  (0) 2020.03.09
지역활동가 교육과 워크숍  (0) 2020.03.09
주민교육과 워크숍  (0) 2020.03.09
퍼머컬처 교육과 워크숍  (0) 2020.03.09